본문으로 이동

건전신앙수호연대

언론보도

게시판 글쓰기
제목 [국민일보] MBC 탈동성애 인권유린 강력 규탄한다
글쓴이 관리자 작성일 2017-06-08 조회수 2170

"MBC 탈동성애 인권유린 강력 규탄한다"

61개 종교 및 시민단체. 하며 공개사과, 관련자 징계, 재발방지 정책 마련 촉구

입력 : 2017-06-07 15:03


탈동성애 인권단체 홀리라이프(대표 이요나 목사)와 건전신앙수호연대,  61개 종교 및 시민단체로 구성된 '동성애문제대책위원회'(동대위·위원장 강대봉 전국유림총연합 회장)는 7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 앞에서 지난 5월 30일 방영된 MBC PD수첩 '성소수자 인권, 나중은 없다' 편과 관련, 규탄 성명 발표 및 기자회견을 열었다.    

홀리라이프 등은 성명에서 "동성애는 에이즈를 전염시키는 위험 성행위이므로 국가는 동성애 폐해 예방과 함께 동성애를 치유하는 탈동성애 정책을 적극 펼치도록 권고해야 함에도 MBC PD수첩은 이에 역행하고 있다"고 주장했다. 

또 MBC PD수첩의 탈동성애 인권유린 행위에 대해 강력 규탄하며 공개사과와 관련자 징계, 재발방지 정책 마련을 강력 촉구했다. 

참석자들은  기자회견을 마친 뒤 MBC PD수첩 보도국 측에 성명 전문을 전달하기도 했다.

유영대 기자 ydyoo@kmib.co.kr
목록

게시판 이전글, 다음글
▲이전글 [국민일보] 동성애자 아내에서 탈동성애 운동가로 차승희 전도사
▼다음글 [국민일보] 탈동성애자 인권 유린한 MBC PD수첩 편파 방송 강력 규탄한다”